재미와 감동이 넘치는 일간스포츠 일간스포츠는 스포츠의 감동과 엔터테인먼트의 호기심으로 유쾌한 즐거움을 드리는 스포츠 전문지입니다. 인터뷰에 강한 일간스포츠는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선도하며 정보와 재미로 삶의 윤활유를 선사합니다.

  • 일간스포츠는 체육과 연예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열기를 가장 먼저 읽고 1969년 한국 최초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일간지로 태어났습니다. 1970년대 한국 아마추어 스포츠의 비약적 발전의 이끌었으며, 1980년대 프로야구 프로축구 프로씨름 탄생을 주도한 유일한 전문지입니다. 늘 한 발 앞선 변신으로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선도했습니다. 올림픽과 월드컵, 프로스포츠를 통해 민족을 하나로 엮는데 앞장섰습니다. 늘 독자와 더불어 정보와 재미로 삶의 활력소를 제공합니다.

    최고 권위의 가요시상식인 ‘골든디스크’, 국내 유일의 종합 예술상인 ‘백상예술대상’은 일간스포츠의 자랑입니다. 과감하고 통근 편집 레이아웃, 독자의 니즈를 파고드는 전문적인 콘텐트 개발, 숱한 메가톤급 특종이 이어졌습니다. 항상 새내기 정신으로 깨어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일간스포츠는 특히 인터뷰가 강한 신문입니다. 현장의 느낌을 그대로 독자에게 전해줍니다. 일간스포츠가 사람 이야기로 감동과 즐거움이 넘치는 이유입니다.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