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일보와 산돌커뮤니케이션이 지난 2003년부터 5년여를 공들여 완성한 글꼴입니다. 중앙서체는 디지털 환경에 최적화된 기능적인 서체입니다. 서체의 고유한 특성은 살리면서 독창적인 형태와 구조로 아음다움과 가독성을 크게 높였습니다.

  • 본 중앙일보 신문 전용서체는 사내용으로 제작되었으며 중앙일보의 사전 허가없이 어떠한 매체를 통해서도 직, 간접적으로 출판, 방송, 배포, 전송, 전시판매할 수 없으며 출판, 방송, 배포, 전송, 판매 등을 위해 변조, 개작, 왜곡할 수 없습니다. 오로지 개인용으로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중앙서체 패밀리 다운로드